대학소식
  • 경희사이버대학교, 3D 스캐닝 온라인 교육 산학관 업무협약 체결
  • 김재성 기자

  • 입력:2021.08.13 16:20

 


경희사이버대학교 제공

 

경희사이버대학교는 “경희대학교 LINC+사업단,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 ㈜쓰리디시스템즈코리아와 3D 스캐닝 및 역설계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 제작 및 3D 스캐닝·역설계 교육의 확산, 발전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협약식은 8월 12일 용인시 기흥구에 위치한 흥덕U타워 도시형소공인 집적지구 라운지에서 진행됐다.

 

이번 협약으로 4개 기관은 △용인시 관내 소상공인 △관련 기업체 재직자 △경희사이버대학교·경희대학교 재학생 등을 대상으로 신산업 분야에 대한 역량 개발, 전문성 함양 및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을 맺고 및 유대관계를 지속해나가기로 했다.

 

협약 주요 내용은 △3D 스캐너를 활용한 3D 스캐닝 및 역설계 교육과정 제작 △교육 프로그램 대내외 홍보 △전문성 강화를 위한 산·학·관 협력 △그 외 상호 협력이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사항 등 이다.

 

엄규숙 경희사이버대학교 부총장은 “4개 기관이 협력하여 16강으로 구성된 3D 스캐닝·역설계 과정 교육 콘텐츠를 제작하며, 우리 대학 비학위과정 플랫폼을 통해 9월 초에 강좌가 오픈될 것”이라며, “본 교육 프로그램이 3D 스캐닝을 배우고자 하는 소상공인이나 대학생들에게 상당한 도움이 될 것이며, 신산업 분야에 대한 교육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우리 대학의 노하우를 충분히 투입하겠다”고 말했다.

 

진흥원 관계자는 “3D 스캐너는 4차 산업혁명이 대두되면서 제조업에서 다양한 기술들을 융합할 수 있는 솔루션으로 조명받고 있다. 자동차, 항공우주, 의료, 건설, 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3D 스캐닝·역설계 기술의 활용이 가능하다. 3D 스캐닝 및 역설계 과정을 수강하는 소상공인과 대학생들에게 신산업 분야에 대한 전문성 함양의 기회를 마련하고, 교육의 확산을 통해 3D 스캐너 분야의 성장 계기가 마련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에듀동아 김재성 기자 kimjs6@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에듀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입력:2021.08.13 16:20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