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시험
  • 연이은 토익 취소에 ‘토켓팅’까지… 시원스쿨랩이 말하는 토익 취소 대비 전략은?
  • 김수진 기자

  • 입력:2020.04.06 17:02

  


전국 고사장 접수가 마감된 5월 3일자 토익 시험 접수 현황토익 인터넷접수 사이트 캡처

 


코로나19로 인해 3월 모든 토익 시험이 취소된 바 있고, 412일 토익도 취소되면서 5월에 예정된 시험도 접수가 마감된 고사장이 대부분이다. 기업 채용이나 공무원 시험 일정에 맞춰 점수가 필요한 이들과, 예상치 못한 공채 연기로 상반기에 기존 점수가 만료되는 취업 준비생 모두 혼란스러운 상황이다.

 

토익은 자체 센터에서 시험을 치르는 다른 어학 시험이나 자격증과는 다르게 중고등학교에서 시험을 시행하는 관계로 고사장 섭외 자체가 어렵다. 개학이 연기된 만큼이나 학교에 다수 인원이 모이는 것을 자제해야 하기 때문이다.

 

취업 커뮤니티와 토익 준비 카페 등에서는 최근 토익 접수 시도에 대해 토켓팅이라고 부르며 어려움을 표하고 있다. ‘토켓팅토익과 아이돌 콘서트 등 어려운 티켓 확보를 이르는 티켓팅을 합친 말이다.


이런 가운데 시원스쿨의 프리미엄 시험영어 인강 브랜드 시원스쿨랩(LAB)의 켈리 강사가 토익 취소 이후 시험 난이도를 예상하며 대학생 및 취준생을 위한 토익 대비 전략을 제시했다.

시원스쿨랩의 토익 입문 대표 켈리(Kelly) 강사는 4월 남은 시험과 5월 시험에 대해 난이도도 높고, 상대평가 특성상 초보자들은 원하는 점수를 받기 힘들 것이라고 예상했다. “계속된 시험 취소로 모든 수험생이 공부할 시간이 늘어난 데에 고득점자도 함께 몰리기 때문이라는 설명이다.

 

또 켈리 강사는 특히 대학생 중 426일 또는 5월 첫 토익을 접수한 경우, 개강이 연기됨에 따라 중간고사가 대략 5월 초가 되므로 두 시험을 준비하는 일정이 겹칠 것이다라며, “’선택과 집중전략을 고민해야 한다라고 조언했다.

 

켈리 강사는 시원스쿨어학연구소와 함께 빅토익 기초 영문법’, ‘빅토익 PART 7 기초등 다양한 토익 교재를 저술한 전문가로 토익 만점 강사이자 오프라인 전 타임 마감 신화를 기록한 바 있는 스타 강사이다.

 

한편 시원스쿨랩은 긴급 유튜브 라이브 특강을 마련, 홈페이지 이벤트 등을 통해 패키지 인강 할인권 및 간식 증정으로 시험 취소에 지친 수험생들을 다양한 방법으로 돕고 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20.04.06 17:02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