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입시
  • 고교생 약 77% “코로나19로 학업 계획 차질”… 휴업 기간, 주로 ‘정시 준비’하며 보내
  • 김수진 기자

  • 입력:2020.03.16 09:28

 

입시전문업체 진학사가 지난 6일부터 10일까지 진학닷컴의 고1~3 회원 233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에 대한 생각을 주제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고교생의 약 77%코로나19로 학업 계획에 차질이 생겼다고 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설문조사에 응답한 233명 중 코로나19로 인해 불안감을 느끼냐는 질문에 불안감을 느낀다고 답한 비율은 62.66%(146)로 가장 높았고, 뒤이어 불안감을 느끼지 않는다’ 27.47%(64), ‘모르겠다’ 9.87%(23)로 나타났다. 고교생 과반수가 코로나19로 인한 불안함을 호소한 것.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학업 계획에 차질이 있냐는 물음에는 매우 차질이 있다차질이 있다를 합한 답변이 76.82%(179), 10명 중 8명 정도가 학업 계획 수립과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전혀 차질이 없다차질이 없다를 합한 답변은 13.73%(32), ‘보통이다9.4%(22)이었다.

 

 

 

 

개학이 미뤄진 것에 대한 의견(중복 응답 가능)을 묻자, ‘방학이 줄어들 것이기에 부담된다는 답변이 40.7%(140)로 가장 많았고이어 공부시간 확보가 가능해 지금이 기회다는 20.35%(70기타’ 16.28%(56좋을 것도 나쁠 것도 없이 자기페이스 지키면 된다’ 14.53%(50쉬는 날이 늘어나 좋다’ 8.14%(28순이었다


미뤄진 개학에 요즘 무엇을 주로 하냐는 질문에는 전체 응답자 중 48.07%(112)정시 준비(기출문제 풀이, 개념 공부 등)’를 가장 많이 했고, ‘수시 준비(학종, 내신, 대학별고사, 자소서 등) 24.46%(57), ‘모평준비’ 13.73%(32), ‘딱히 공부하지 않는다’ 13.73%(32) 순으로 응답률이 높았다.

 
 



 

미뤄진 3월 모평에 이어 6,9월 모평 및 수능은 어떻게 하는 것이 좋겠냐는 질문에 ‘6,9월 모평 및 수능 모두 원래 일정대로 진행해야 한다’ 37.77%(88)로 가장 많았고, ‘6,9월 모평 및 수능 모두 미루어야 한다는 의견도 36.05%(84)로 근소한 차이를 보였다. ‘6월 모평은 미뤄지고, 9월 모평 및 수능은 원래 일정대로 한다15.45%(36), ‘6,9월 모평은 미뤄지고, 수능은 원래대로 진행한다는 답변은 10.73%(25)이었다. ‘모 아니면 도라는 말처럼 일정을 미루려면 모두 미루거나, 원래대로 진행하려면 모두 원래 일정을 따라야 한다는 의견이 우세했다.

 
 



 

코로나19 이후 가장 많이 공부하는 장소는 단연 집이 74.68%(174)로 가장 많았다. 개학 이후 교실 수업에 대한 생각을 물었더니, ‘교실에서 정상 수업하는 것이 좋다는 의견이 45.49%(106)로 가장 높았고, ‘집에서 재택(온라인) 수업이 좋다는 의견은 29.61%(69)였다. ‘재택수업과 정상수업 병행하자는 의견을 나타낸 것은 16.31%(38)였다.

 

 

 

현재 코로나19 상황에 대해서는 확산되고 있는 상황이고, 3개월 이상 지속될 것 같다는 의견이 42.49%(99)로 가장 많았고, ‘절정인 상황이고, 2개월 이상 지속될 것 같다’ 31.76%(74), ‘초반 상황이고, 6개월 이상 지속될 것 같다’ 11.16%(26), ‘소멸되는 상황이고, 1개월 이내에 끝날 것 같다’ 10.3%(24), ‘모르겠다’ 4.29%(10) 순이었다. 건강관리는 마스크를 착용한다’ 45.49%(106)로 가장 높았고, ‘손 씻기를 철저히 한다’ 39.48%(92), ‘딱히 관리하지 않는다’ 7.73%(18), ‘기타’ 4.29%(10), ‘일찍 잔다’ 2.15%(5), ‘영양제 복용’ 0.86%(2) 순이었다.
 

 

 

 

우연철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장은 입시를 당장 준비해야 하는 수험생들은 미뤄진 학사 일정과 아직 어떻게 될지 모르는 사안들에 대해 불안을 느끼고 있다, “전국 모든 수험생이 동일하게 겪고 있는 시기이니, 걱정을 잠시 멈추고 평소 부족했던 개인 공부와 대입 관련 기본사항을 점검하는 데 시간을 할애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20.03.16 09:28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