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입시
  • [2020 정시] 성균관대, 가군 일반전형 3.6대 1… 글로벌경영‧바이오메디컬 6.23대 1(마감 직전)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12.31 15:06

 


성균관대 정시 마감 직전 경쟁률 캡쳐 화면

 

 

2020학년도 정시모집 원서접수를 오늘(31) 마감하는 성균관대의 마감 직전 평균 경쟁률(오후 3시 기준)2.951로 집계됐다.

 

31일 오후 3시 기준으로 공개된 성균관대 지원현황에 따르면, 579명을 모집하는 가군 일반전형에 총 2087명이 지원해 3.61의 평균 경쟁률을 보였다. 612명을 모집하는 나군 일반전형에는 1425명이 지원해 2.331의 평균 경쟁률을 보였다.

 

가군 일반전형에서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모집단위는 글로벌경영학과 글로벌바이오메디컬공학이다. 글로벌경영학은 47명 모집에 293명이 지원해 6.231의 경쟁률을, 글로벌바이오메디컬공학은 13명 모집에 81명이 지원해 6.231의 경쟁률을 기록 중이다. 뒤이어 반도체시스템공학 4.281 글로벌경제학 4.131 소프트웨어학 3.481 전공예약-건설환경공학부 3.371 순이다. 반면 공학계열은 226명 모집에 694명이 지원해 3.071의 가장 낮은 경쟁률을 기록 중이다.

 

나군 일반전형에서는 예체능계의 경쟁률이 대체로 높다. 스포츠과학은 14명 모집에 85명이 지원해 6.071의 경쟁률을 기록 중이다예체능계를 제외하면 106명을 모집하는 자연과학계열에 276명이 지원해, 2.601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 중이고, 이어 영상학 2.401 경영학 2.271 의예 2.251 순으로 경쟁률이 높다. 반면 사범대학-교육학은 1.331로 가장 낮은 경쟁률을 기록 중이다.

 

나군에서 1명을 모집하는 농어촌학생전형은 현재까지 5명이 지원했다.

 

한편, 성균관대는 31일 오후 3시 기준으로 발표한 경쟁률을 끝으로 더 이상 실시간 경쟁률을 공개하지 않고, 원서접수 마감 이후 최종 경쟁률을 공개한다.

 

성균관대 정시 원서접수는 31() 오후 6시까지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12.31 15:06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