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시험
  • 올해 연차 다 쓴 직장인 4명중 1명뿐… 못 쓴 연차 ‘과장급’ 최다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12.03 09:11

 


 


2019년이 한 달 남짓 남았지만, 올해 연차휴가를 모두 사용한 직장인은 4명 중 1명뿐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차를 사용하지 못한 이유는 직급별로 달랐는데, 사원~대리급의 경우 상사나 동료 눈치가 보여서, 과장급의 경우 일이 많아서 연차를 사용하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직장인 1,451명을 대상으로 연차 사용 현황을 조사하고 결과를 3일 발표했다.

 

먼저 올해 연차를 모두 사용했는지묻자 4명 중 1명인 26.6%만이 모두 사용했다고 답했다. 연차휴가를 모두 사용했다는 답변은 사원(27.4%)주임/대리급(27.3%)에서 평균보다 높았고, 과장급 이상(21.5%) 직급은 평균보다 낮았다.

 

반면 올해 연차휴가가 남았다-모두 사용하지 못했다(73.4%)’고 답한 직장인들의 경우 평균 4.9개의 연차휴가가 남은 것으로 집계됐다. 사용하지 못한 연차 개수 역시 과장급 이상(5.6)주임/대리급(5.5)사원급(4.6)보다 많았다.

 

이들 직장인들이 올해 연차휴가를 전부 사용하지 못한 이유는 직급별로 달랐는데 먼저 사원~주임/대리급 직장인들의 경우 상사/동료 눈치가 보여서(사원-40.9%, 주임/대리급-37.1%)’ 연차를 사용하지 못했다는 답변이 1위에 올랐다. 반면 과장급 이상 직장인들의 경우 일이 너무 많아서(37.0%)’ 연차를 소진하지 못했다는 답변이 가장 많아 차이를 보였다. 이외에는 특별한 일이 없어서 휴가를 안 냈다’, ‘휴가 시즌 이외에는 연차를 내기 어려워소진하지 못했다 등의 답변이 순위에 있었다(*복수응답).

 

이어 잡코리아가 남은 기간 올해 연차를 모두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는지묻는 질문에는 아니다-사용하지 못 할 것이란 답변이 60.7%로 많아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 중 39.9%평소 연차휴가를 모두 사용하는 편이라 답했다. 이어 35.5%절반 정도 사용하는 편이라 답했고, 24.6%거의 사용하지 못하는 편이라 답했다. 이어 연차 사용이 자유로운지묻는 질문에는 59.5%자유로운 편이라 답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12.03 09:11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