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엔터
  • 10월 25일 ‘세금납부의 날’…​ 임금근로자 10명 중 7명, ‘세금제도’ 잘 몰라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10.25 09:54

 



 

 

임금근로자 10명 중 7명은 각종 세금제도에 대해 잘 알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10명 중 4명은 현재 세금납부에 대해 부담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025세금납부의 날을 맞아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임금근로자 1,717명을 대상으로 세금납부 인식에 대한 조사를 진행한 결과다.

 

설문조사는 가장 먼저 임금근로자들에게 각종 세금제도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는지 질문했다. 그 결과, 응답자의 63.9%대체로 잘 모르고 있는 편이라고 응답했다. 다음으로 대체로 잘 알고 있는 편이다(24.6%) 전혀 모르고 있다(9.2%) 매우 잘 알고 있다(2.3%) 순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로는 20대의 경우 각종 세금제도에 대해 모르고 있다는 응답이 78.2%로 가장 많았으며, 30(72.5%) 40(68.3%) 순으로 조사됐다.

 

특히, 연말정산이나 종합소득세 신고 관련해서도 대체로 잘 모르고 있는 편이라는 응답이 53.5%로 절반이 넘었으며, 이 외에 대체로 잘 알고 있는 편이다(32.3%) 전혀 모르고 있다(9.8%) 매우 잘 알고 있다(4.3%) 순이었다.

 

현재 체감하고 있는 세금납부에 대한 부담감으로는 보통이다는 응답이 54.8%로 절반 이상을 자치했으며, 과도하다고 느껴진다(41.5%) 과도하지 않다(3.7%) 순이었다. 연령대 별로는 40대의 경우(47.7%)가 세금납부에 대한 부담감이 가장 큰 것으로 조사됐다.

 

급여명세서 기준 현재 납부하고 있는 세금 비율은 월 급여의 10%이상~15%미만이 29.2%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월 급여의 7%이상~10%미만(27.1%) 월 급여의 5%이상~7%미만(14.6%) 월 급여의 5% 미만(12.3%) 월 급여의 15%이상~20%미만(10.4%) 등의 순이었다. 연령대 별로는 40대의 경우 월 급여의 10%이상~15%미만이 30.6%로 가장 많았으며, 20대는 월 급여의 7%이상~10%미만이 27.9%로 가장 많아 차이가 있었다.

 

실제 이번 잡코리아X알바몬 설문에 참여한 임금근로자 76.3%는 세금납부가 아깝다고 느껴진 적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국민들이 세금을 정직하게 납부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지에 대한 질문에는 대체로 그렇다는 응답이 38.8%로 가장 많았으며, 별로 그렇지 않다(35.4%) 매우 그렇다(13.2%) 전혀 그렇지 않다(12.6%) 순으로 나타났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10.25 09:54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