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시험
  • 알바생 74.2% ‘알바가 천직이라 느껴진 적 있다’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10.15 10:49

 




 

 


아르바이트생
10명 중 7명은 알바가 천직이라고 느껴진 적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으며, 그 이유는 다양한 알바를 통해 새로운 일을 경험하는 것이 재미있거나 조직에 얽매이는 것이 싫기 때문인 것으로 나타났다.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이 남녀 알바생 93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설문에 참여한 알바생 74.2%알바가 천직이라고 느껴진 적이 있다고 답했다. 이는 2017년 동일 조사 당시 69.9% 보다 4.3%P 증가한 수준이다. 성별로는 여성 알바생이 76.9%로 남성 72.0%에 비해 4.9%P 높았다.

 

알바가 천직으로 느껴지는 이유는 다양한 알바를 통해 새로운 일들을 경험하는 것이 재미있기 때문이란 응답이 26.4%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조직에 얽매이는 직장생활이 답답하게 느껴지기 때문(20.6%)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는 것이 즐겁기 때문(14.5%) 여럿이 함께 협업하는 일보다는 혼자서 일하는 게 편하기 때문(11.7%) 최소한의 생활만 가능한 돈만 벌면 되는 미니멀한 삶을 추구하기 때문(11.6%) 자유롭게 여행 다니면서 시간적으로 여유롭게 살고 싶기 때문(8.3%) 등의 의견이 있었다.

 

한편 이번 알바몬 조사에 참여한 알바생 67.3%는 최소 6개월 이상 근무하는 장기 알바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선호하는 이유는 익숙한 동료와 근무환경 등으로 부담이 없기 때문이 33.5%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어느 정도 노하우가 쌓여 비교적 일을 쉽게 할 수 있기 때문(22.4%) 새로운 알바를 찾는 시간을 절약할 수 있기 때문(17.3%) 해당 분야 업무 경력을 쌓을 수 있기 때문(13.4%) 경력이 올라가면 급여도 높아지기 때문 (12.9%) 등의 순이었다.

 

실제 73.5%는 장기 알바 근무 경험이 있다고 답했으며, 근무 기간은 1년 정도가 32.7%로 가장 높았으며, 6개월 정도(28.1%) 16개월 정도(14.0%) 2년 정도(13.5%) 3년 이상(7.6%) 등의 순이었다.

 

6개월 이상 일했던 아르바이트로는(*복수응답) 매장관리(카페서빙, PC방 등) 알바가 응답률 41.1%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판매서비스(편의점.백화점.유통점 등) 알바 24.7% 사무보조(문서작성.교정 등) 알바 21.1% 과외.학원강사 알바 19.3% 등의 순이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10.15 10:49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