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입시
  • [2019 9월 모의고사] “수학, 가‧나형 모두 상위권은 쉽게, 중위권은 까다롭게 느낄 듯” (종로)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09.04 12:28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주관하는 20199월 모의고사가 오늘(4) 진행 중인 가운데 오전 12102교시 수학영역 시험 종료됐다.

 

임성호 종로학원하늘교육 대표는 수학영역에 대해 가형, 나형 모두 킬러 문항이 다소 쉽게 출제되는 등 올해 6월 모의평가 및 지난해 수능보다도 쉽게 출제됐다면서 다만 중간 난이도 문제가 변별력 있게 출제돼 중위권 수험생에게는 여전히 부담스러웠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수학 가형의 경우 킬러문항 3개 문항이 올해 6월 모의평가보다 쉽게 출제돼 상위권 수험생의 부담이 감소됐을 것으로 보인다. 임 대표는 킬러문항은 3문항 중 평소 미적분 2문제, 기하와 벡터 1문제가 출제되었으나, 이번에는 기하와 벡터 2문제, 미적분 1문제로 기하와 벡터 문항이 늘고, 미적분이 줄어들었다면서 “21번 기하벡터 문제가 가장 어려웠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그러나 상위권과 달리 평소 3~4등급대 성적을 보인 학생에게는 어려운 시험으로 느껴졌을 수 있다는 분석이다. 중간 난이도 문제가 평소보다 어렵게 출제됐기 때문.

 

이러한 출제경향은 수학 나형에서도 비슷하게 감지된다. 임 대표는 수학 나형은 킬러문항이 다소 쉽게 출제됐지만 중간 정도 난이도 문제는 6월 모의평가와 비슷한 수준에서 출제됐다면서 상위권에게는 쉽게 받아들여질 수 있으나, 중간 난이도 문제의 변별력은 여전히 중위권대 학생에게 부담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수학 나형에서 가장 어렵게 출제된 문제는 30번 미적분 문항으로 꼽혔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09.04 12:28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