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소식
  • 충북대 법학연구소, ‘프랑스 개정 채권법’ 공동학술대회 연다
  • 전수완 인턴 기자

  • 입력:2019.08.19 16:47


 


 

 

충북대학교는 “충북대 법학연구소가 오는 24일(토) 오후 2시 법학전문대학원(N2동) 723호에서 ‘프랑스 개정 채권법’을 주제로 공동학술대회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충북대 법학연구소·(사)한불민사법학회가 주최하고 법무부가 후원하는 이번 공동학술대회는 여러 대학 법학 전문가들이 ‘프랑스 개정 채권법’에 대한 심도 있는 발표와 토론을 나눈다. 

 

남효순 서울대 교수의 사회로 주제발표가 △제1주제: ‘프랑스민법상 대리’ △제2주제: ‘프랑스민법상 불가분채권관계’ △제3주제: ‘프랑스민법상 법정이율’ 순으로 진행되며 김판기, 이은희 충북대 교수 등 여러 대학 법학과 교수·박사들이 참여한다.

 

한편, 충북대학교 법학연구소는 1989년 6월 1일 설립 이래 △법이론 및 실무의 연구 △학술발표회·강연회 및 세미나 등의 개최 △타 연구기관·단체와의 교류 및 공동연구 △각종 연구발표 결과의 간행과 배포 △특수연구과제에 대한 연구보조 등의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에듀동아 전수완 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