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계소식
  • 2020 대학입시 수시컨설팅 및 학생부종합전형 컨설팅 시리즈- 충남대학교편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08.20 09:00
데오럭스 교육그룹 장광원 대표의 2020 대학입시 수시컨설팅 및 학생부종합전형 컨설팅 시리즈

 







□ 전형요약1 : PRISM인재전형(학생부종합Ⅰ)


 




 

○ 서류평가 및 면접은 각 학과별 교수가 직접 참여해 미래 제자를 선발

 

PRISM인재전형은 지난해와 똑같이 열정, 성실성, 논리적사고, 배려, 전공부합도 등 5개 평가요소로 나누어 각 요소별 20%의 반영비율로 평가합니다.


 

충남대는 종합전형의 서류평가 시 각 학과별 교수들이 직접 참여하여 평가하고, 그 교수들이 면접도 진행합니다. 평가에 참여한 교수들은 앞으로 자신이 가르칠 학생 선발에서 해당 학과 특성에 맞는 인재를 선발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따라서 교수들은 전공부합도(전공적합성)와 논리적사고를 가장 중요하게 평가하는데, 다른 대학과 큰 차이는 없는 것으로 나타납니다.


 

전공부합도는 고교 교육과정의 전체 교과 및 전공 관련 교과의 학업성취도(학업역량)가 대학에서 학업을 수행하는 데 적절한 성적을 갖추고 있는지, 학년이 올라갈수록 성적 향상을 보였는지를 확인합니다. 그러고는 비교과 활동이 지원 전공분야와 얼마나 매칭이 되는지 면밀하게 파악합니다. 자연계의 경우 지원 학과와 관련된 교과의 Ⅱ과목을 이수했을 때 좋은 평가를 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논리적사고는 제출서류를 통해 정보분석 및 평가, 문제해결력, 의사결정 내용을 논리적으로 보여주는지, 새롭고 흥미로운 아이디어를 창안하는 창의적 능력은 있는지, 실제적 상황의 문제해결력은 있는지를 주로 평가합니다. 이때 자기소개서 내용에서도 많은 평가를 하므로 자기소개서 작성 시 서류평가의 구성요소를 잘 파악하여 평가기준에 맞는 내용을 적절히 포함해야 유리합니다.


 

열정과 성실성은 자신의 진로에 대해 뚜렷한 목표의식을 가지고 얼마나 많은 시간을 들여 노력했는지, 다양한 영역에서 자기주도적인 도전정신을 보였는지를 평가하는데, 이 부분을 높이 평가하는 교수도 있습니다. 이때에도 자기소개서에 기록된 내용을 많이 참고하므로 자기주도적으로 끈기를 가지고 맡은 바 책임을 다했음을 잘 표현해야 좋은 인상을 남길 수 있습니다.




 

 

○ 면접 반영비율 높아 당락에 미치는 영향력 크고 역전율도 높아

 

면접은 서류평가를 했던 교수들이 직접 참여하므로 면접 대상 학생을 잘 알고 있다고 보아야 합니다. 면접은 1단계 서류평가의 연장선상에서 서류 내용의 진위 여부를 확인하면서 인성(배려, 협동심, 봉사정신 등), 자기주도성, 목표지향성, 전공부합도 등을 파악합니다. 좀 더 심층적으로는 논리적사고, 창의력과 실제적 능력을 종합적으로 평가합니다. 


 

이러한 면접에서 주목해야 할 항목은 자기주도성과 전공적합성, 논리적 사고력, 실제적 능력입니다. 실제적 능력은 이미 알고 있는 것을 실제상황 및 문제에 적용하여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능력이 있는지를 확인합니다. 따라서 자신의 서류 내용을 충분히 숙지하고 의사소통능력을 길러 면접에 임해야 좋은 평가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개인별 면접 시간이 15분이지만 준비가 안 된 수험생의 입장에서는 150분같이 길게 느껴질 것입니다.


 

특히 충남대 종합전형에서 가장 중요하게 다루는 부분이 교과와 비교과 모두 지원 전공분야와 관련하여 얼마나 매칭되는가 하는 점이라는 것을 유념하여 준비해야 합니다. 2단계의 면접 반영비율 40%는 사실상 면접평가 결과에 의해 당락이 갈릴 정도로 영향력이 매우 크고 역전율도 높습니다.


 

자주 질문하는 면접문항을 예로 들면, △전공적합성과 관련해 ‘지원 학과를 선택하게 된 동기와 앞으로 희망하는 진로, 지원 전공분야와 관련 있는 사회적 이슈의 예를 하나 들고 그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말해보시오’ 등이 있습니다. △자기주도성/학업성취도/논리적 사고력과 관련해서는 ‘지원학과에 입학하면 앞으로 4년을 어떻게 생활할 것인지, 지원한 전공을 원활하게 수행하기 위해서 필요하다고 여기는 능력과 자세는 무엇인가’ 등이 있습니다. △인성과 관련한 질문으로는 ‘봉사활동 중 본인이 맡은 역할과 그 과정에서 배우고 느낀 점, 봉사활동을 하게 된 동기와 전과 후의 변화, 고교생활 중 남을 배려한 사례에 대해 설명해보라’ 등이 있습니다.

   

 

○ 전공분야 교과/비교과 평가 우수하면 교과성적 6~7등급도 합격 가능

 

PRISM인재전형의 최근 3개년간 입시결과 나타난 합격자 교과성적은 교과등급의 편차가 심해 사실상 성적 공개의 의미가 없습니다. 그것은 학생부교과 전체 석차등급 6~7등급의 지원자도 전공영역(교과/비교과) 평가가 우수하면 얼마든지 합격이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대학이 공개하는 서류평가 요소의 세부항목 중 전공부합도를 보면 전체 교과 및 전공 관련 교과의 학업성취도 및 성과를 평가하는 것으로 되어 있어 전체 평균 석차등급만 따진 3~5등급대의 지원자가 많습니다. 하지만 평가에 참여한 교수들은 순수 교과 등급만을 보지 않고 지원 전공분야에 대한 교과 및 비교과 활동이 우수한가를 비중 있게 평가합니다.


 

그러므로 충남대 종합전형에 지원전략을 세울 때는 먼저 지원하고자 하는 학과와 관련한 교과의 학년별 성적 향상 추이와 비교과 활동이 적절한지 살펴보아야 합니다. 특히 자신의 진로를 구체적으로 설정하고, 확고한 목표의지를 보여줄 수 있는 교과/비교과에 대한 노력의 결과가 있으면 전체 교과성적이 다소 부족해도 좋게 평가되어 합격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다만, 충남대 종합전형에 지원 시 한 가지 유의할 점은 모집단위별 선발인원이 많지 않고, 전체 교과성적이 낮은 합격자의 이동이 없어 충원율이 평균 50% 미만으로 나타나므로 최초합격을 목표로 지원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 전형요약2 : 학생부교과 일반전형(학생부교과)





 

○ 전 교과, 전 과목을 반영하므로 각 교과별 성적산출 꼼꼼하게 해보고 지원해야

 

학생부교과 일반전형은 지난해부터 비교과 반영을 없애고 교과성적 100%를 반영하여 선발합니다. 2020학년도에는 지난해와 같이 교과성적 100%로 1학년 성적 30%, 2~3학년 성적 70%를 반영합니다. 


 

충남대 학생부교과전형은 다른 대학이 계열별로 주요 4개 교과를 반영하는 것과는 달리 전 모집단위에서 주요 교과목 외에 한문, 기술‧가정, 제2외국어 교과 등 학생이 이수한 전 과목을 반영합니다. 그러므로 지원 시 교과성적 산출을 잘해야 합니다. 학생부 교과성적을 360점 만점으로 환산했을 때 등급 간 감점 차이는 1~9등급(1등급 360, 2등급 350, 3등급 340, 4등급 330~)까지 각 10점씩이며, 예년과 같은 방식으로 반영하므로 전년도 입시결과를 참고하여 지원하면 됩니다.





 

○ 수시 주요 전형 모집단위별 빅데이터 합격점수 예상컷


※모집단위별 수록 성적(등급)은 리더스입시교육원이 조사한 입시결과(최근 3개년 이내)를 보정하여 통계적으로 추정한 자료이며, 2020학년도 실제 합격자 점수와 다소의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충원율은 2019학년도 입시결과 자료입니다.

<출처 : 데오럭스 교육그룹 장광원 대표 저서(2020 대학입시 빅데이터 합격 컷)>
 





 

지금까지 데오럭스 교육그룹의 장광원 대표와 함께 ‘2020 대학입시 수시컨설팅 및 학생부종합전형 컨설팅 시리즈 - 충남대학교편’을 알아보았습니다. 얼마 남지 않은 수시모집 원서접수까지 최선을 다하길 바라며, 더 많은 대학의 수시컨설팅 내용에 대해서는 책 ‘2020 대학입시 빅데이터 합격컷’에 자세히 수록되어 있으므로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장광원 데오럭스(DEOLUX) 교육그룹 대표(학생부종합전형의 모든 것, 2020 대학입시 빅데이터 합격컷 저자)

前) 건국대학교 입학사정관

前) EBS 진학상담위원

前) 한국대학교육협의회 대입 상담위원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08.20 09:00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