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엔터
  • ‘하객 알바’ 구하는 직장인 “결혼식 하객 수 걱정”… ‘스몰 웨딩’ 꿈꾼다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05.20 09:41

 

직장인들이 본인 결혼식 하객 수를 걱정한 적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직장인 절반 이상은 스몰 웨딩을 꿈꾼다고도 답했다.

 

취업포털 커리어가 직장인 381명을 대상으로 결혼식 가짜 하객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응답자의 74.3%내 결혼식 하객 수를 걱정해본 적이 있다고 답했다. 이들 중 33.2%본인 결혼식에 가짜 하객(하객 알바)을 동원할 생각이 있다고 밝혔다.

 

하객 수를 걱정하는 이유로는 결혼식에 부를만한 지인이 별로 없어서(65%)’라는 응답이 1위를 차지했다. 이어 결혼식 장소 또는 단체 사진이 썰렁해보일까봐(26.5%)’, ‘시끌시끌하고 북적북적한 결혼식 잔치 분위기가 나지 않을까봐(7.1%)’, ‘남들에게 보여주기 위해서(인맥 과시)(1.4%)’ 순이었다.

 

결혼 자금 등 개인의 상황과 무관하게 본인이 꿈꾸는 결혼을 묻는 질문에 응답자 절반 이상이 스몰 웨딩(54.3%)’이라고 답했다. 이어 평범한 결혼’ 42.3%, ‘초호화 웨딩’ 3.4%로 나타났다.

 

직장인 10명 중 4명은 결혼식에 가짜 하객(하객 알바)을 구하는 신랑 신부들에 대해 약간 공감한다(41.7%)’고 답했는데 별로 공감이 안된다’ 34.4%, ‘매우 공감한다’ 21%, ‘전혀 공감이 안된다’ 2.9%였다.

 

그렇다면 직장인이 생각하는 적당한 결혼식 하객 수는 몇 명일까. ‘하객은 많을수록 좋다는 의견이 40.2%로 가장 많았다. ‘적당한 하객 수는 없다(26.5%)’, ‘50명 미만(13.4%)’, ‘80명 이상 100명 미만(8.4%)’, ‘50명 이상 80명 미만(6.6%)’ 등의 답변이 이어졌다.

 

마지막으로 결혼식에 하객 알바를 동원한 결혼은 가짜 결혼이라고 생각하나를 물었다. 직장인 10명 중 8명은 가짜 결혼이 아니다(80.1%)’라고 답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05.20 09:41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