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충북교육청, 학생 과목 선택의 폭을 넓혀 주기 위해 공동교육과정 운영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04.22 09:19

 

충청북도교육청이 충북도 내 고등학교 학생들이 스스로 배우고 싶은 과목들을 선택하여 인근학교 또는 진로교육원과 자연과학연구원에서 연합으로 배울 수 있도록 하는 공동 교육과정을 운영한다22일 밝혔다.

 

이 사업은 소수 학생의 선택으로 인해 학교 여건상 개설하지 못하는 과목에 대해 인근 학교와의 협력 또는 연합을 통해 학생들에게 진로 희망, 적성, 수준에 맞는 교과 선택의 기회를 늘려 주기 위해 운영하는 것이다.

 

1, 2학년은 2015개정교육과정의 교양과목이나 진로선택·전문교과 과목 중에서, 3학년은 2009개정교육과정의 심화선택 과목을 대상으로 과정을 개설하고 있다.

 

1학기에는 학생들이 이동하는 학교 간 공동 교육과정에 25교에서 44과목을 개설해 623명을 대상으로, 교사가 이동하는 공동 교육과정은 3교에서 3개 과목 67명을 대상으로 운영한다.

 

또한, 청주지역은 충북진로교육원과 충북자연과학교육원을 활용해 연합으로 운영하는 공동 교육과정을 1516과목 200명을 대상으로 운영한다.

 

수업은 해당과목 자격 보유교사가 진행하며, 외부 전문강사가 수업할 경우에는 교사와의 협력수업으로 이뤄진다. 수업은 방과 후 또는 주말(토요일) 등 학생 참여도를 고려하여 실시한다. 성적처리 시 석차등급은 산출하지 않고, 총 수업시간의 2/3이상 출석하면 이수한 것으로 처리한다.

 

충북도교육청 관계자는 학교 간 또는 연합 공동 교육과정 운영에 따라 일반고 학생들의 선택과목 이수 기회가 확대될 것이다앞으로도 학생들의 진로선택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다양한 학생 선택중심 교육과정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한, 2학기부터는 소인수 선택과목 학생들이 장소에 제한 없이 인터넷 환경이 되는 어느 곳에서나 실시간 화상 수업을 진행할 수 있는 쌍방향 온라인 공동교육과정을 운영할 계획이다.

 

한편, 학교 간 공동 교육과정은 지난 3월부터 운영되고 있으며, 청주지역 연합으로 운영되는 공동 교육과정은 지난 417() 오후 6시에 자연과학연구원과 420() 오전 10시에 진로교육원에서 개강식이 각각 열렸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04.22 09:19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