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호주 퀸즐랜드 주정부, 세종시 교육청과 글로벌 인재 성장 발판 마련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03.20 18:03

 




호주 퀸즐랜드 주정부 고용 중소기업부와 세종시교육청이 지난 19일 글로벌 인재 양성 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세종시교육청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호주 퀸즐랜드 주정부 고용 중소기업부 쉐넌 펜티만(Shannon Fentiman) 장관과 최교진 세종시교육감을 비롯한 관계자 11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호주 퀸즐랜드 주정부와 세종시교육청은 세종시 소재 초‧중고교에 재학 중인 학생들이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는 데 앞장선다. 

 

 

양측은 앞으로 학생들의 단기 유학, 글로벌 인턴십, 스마트 원격 교육 시스템 개발 등을 지원하고, 영어 교육 및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관련 교사 연수를 진행하는 등 광범위한 분야에 걸쳐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세종시와 호주 퀸즐랜드 학생들은 전에 경험해보지 못한 새로운 문화권에서 생활하며 평소 관심 있던 분야의 전문적인 직업교육훈련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실제로 이번 협약은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이 자신의 재능을 직접 발견하고, 글로벌 무대에서 그 꿈을 자유롭게 펼쳐나갈 수 있도록 동기부여를 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쉐넌 펜티만 장관은 “대한민국의 행정수도이자 교육 분야에서 빠르게 발전 중인 세종시와 글로벌 인재 양성이라는 무엇보다 가치 있는 일을 위해 뜻을 모으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앞으로는 고등학생뿐 아니라 대한민국 청년 모두가 글로벌 무대에서 무한한 잠재력을 발견하고, 이를 펼쳐나갈 수 있도록 최적의 교육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전했다.

 
 
 

최교진 세종시교육감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대한민국의 실질적인 행정수도인 우리 세종시와 호주 퀸즐랜드주의 국제교류가 활성화되는 계기가 되어 우리 학생들이 세계시민으로 성장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세종시교육청은 앞으로도 세계 여러 교육 선진국들과 교류하여 글로벌 인재 양성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호주 퀸즐랜드 주정부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대표단을 한국에 파견해 퀸즐랜드만의 특성화 교육 훈련 시스템을 소개하고, 청년들의 해외 진출 지원 방안을 논의하는 ‘퀸즐랜드 VET 로드쇼(Queensland VET Roadshow in Korea)’를 진행한다.

 

 

호주 퀸즐랜드 주정부 고용 중소기업부 쉐넌 펜티만 장관, 호주 퀸즐랜드 주정부 교육국 쉐넌 윌로비(Shannon Willoughby) 국장 등 교육 관련 분야 관계자들로 구성된 대표단은 방한 기간 동안 세종시 교육청을 비롯해 한국산업인력공단,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와도 청년 해외 취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또한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소속 대학 여러 곳을 방문해 유학 및 글로벌 취업을 꿈꾸는 학생들에게 최적의 교육 환경을 제공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03.20 18:03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