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인하대, 대학일자리센터 2년 연속 우수 대학 선정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03.20 13:26

 

인하대가 “인하대 대학일자리센터가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부원이 최근 진행한 대학일자리센터사업 평가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우수 대학으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전국 101개 대학일자리센터를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인천에서는 인하대가 유일하게 우수 기관으로 뽑혔다.

 

인하대 일자리센터는 학생들의 취업을 돕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해부터는 상대적으로 취업 준비에 관심이 적은 1, 2학년 학생으로 지원 대상을 확대해 대학 생활 주기에 맞춘 전주기적 프로그램 개발에 힘쓰고 있다.

 

김웅희 인하대 대학일자리센터 센터장은 “졸업에 임박해 취업을 준비하는 학생 보다는 1, 2학년 때부터 꾸준히 관리를 해온 학생들의 취업 성공률이 확실히 높다”며 “학생들이 원하는 일자리에 취업할 수 있도록 입학하면서부터 졸업할 때까지, 교과목 선택에서부터 비교과 영역까지 관리해주는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해는 1, 2학년을 대상으로 한 진로 비교과 프로그램 ‘진로탐색 토크콘서트: 취업의 런치박스’와 ‘찾아가는 동아리 상담’을 시작해 1천 명에 가까운 학생들에게 취업 정보를 알렸다.

 

이 프로그램은 취업 상담을 받으러 찾아오지 않는데다 상담 시간에 부담을 갖는 저학년 학생들의 특성을 고려했다. 학생들이 많이 모이는 시간과 장소를 찾아 직접 그곳에서 짧은 시간 질의, 응답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상담 뒤에는 간단한 간식을 제공해 학생들이 취업 준비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했다.

 

올해는 1, 2학년 학생들 진로지도 파트를 강화하기 위해 이들을 위한 학과별 진로 가이드북 제작 등을 계획하고 있다.

 

이 밖에도 일자리센터는 현재 체계적인 진로‧취업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난 2016년 경력개발시스템을 구축해 운영 중이다. 진로‧취업상담과 찾아가는 취업스터디, 찾아가는 학과 취업특강, 입사지원서 프로그램, 면접 프로그램 등으로 학생들을 만나고 있다.

 

학기 별로 운영하고 있는 ‘찾아가는 취업스터디’는 대학일자리센터 대표 프로그램이다. 이를 통해 매년 10명 중 8~9명이 대기업과 공기업, 해외취업에 성공했다. 지난해 취업 성공률은 85%다. 대기업반, 공기업반, 인문사회반, 해외‧외국계반, 기졸업자반으로 나눠 전문가들이 학과‧취업 유형에 따라 체계적으로 관리한다. 참가 학생들도 매년 늘어 2016년 28명으로 시작해 이번 겨울방학에는 280여 명이 함께 했다.

 

김웅희 센터장은 “학생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는 프로그램들을 지속적으로 관리하면서 이러한 취업지원체계가 학생들에게 ‘학교의 도움을 받아 취업에 성공할 수 있다’는 신뢰로 정착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인하대의 '찾아가는 취업스터디' 프로그램 참가 학생들이 강의를 듣고 있다. 인하대 제공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03.20 13:26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