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시험
  • ‘SKY 캐슬’ 열풍, 취준생 “취업 코디 고용하고파”
  • 김재성 기자

  • 입력:2019.01.14 10:44

 

 

드라마 ‘SKY 캐슬’이 인기 고공 행진을 이어가는 가운데, 취업준비생 대다수가 취업 코디네이터를 고용할 마음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커리어(대표 강석린)에 따르면 구직자 49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응답자의 79%가 ‘취업 코디네이터의 도움을 받고 싶다’고 답했다.

 

‘취업 코디의 도움이 필요한 이유’로는 ‘혼자서는 취업 자체가 힘들기 때문에(69.5%)’라는 의견이 1위를 차지했다. ‘목표로 하는 기업에 꼭 입사하고 싶어서(22.5%)’, ‘취업만 할 수 있다면 편법 또는 불법 활동도 상관없어서(7.8%)’, ‘취업 코디를 고용할 능력이 있기 때문에(0.3%)’ 순이었다.

 

반대로 ‘취업 코디의 도움을 받고 싶지 않다(21%)’고 답한 이들은 ‘취업만을 위해 편법과 불법을 강행하고 싶지 않아서(56.3%)’를 그 이유로 꼽았다. ‘취업 스트레스가 더욱 커질 것 같아서(30.1%)’, ‘내 힘으로 취업에 성공하고 싶어서(13.6%)’ 순이었다.

 

‘취업을 준비하면서 누군가의 도움이 필요하다고 생각한 적이 있나’라는 질문에 구직자 10명 중 6명은 ‘매우 그렇다(62.7%)’고 답했고 ‘그렇다’ 28%, ‘아니다’ 9.4%로 나타났다. ‘전혀 아니다’는 0%였다.

 

구직자 절반은 ‘취업 스트레스가 매우 크다(50%)’는 의견을 보였고 ‘스트레스가 큰 편이다’ 44.1%, ‘스트레스가 적은 편이다’ 4.9%, ‘스트레스가 매우 적다’ 1%였다. 



▶에듀동아 김재성 기자 kimjs6@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01.14 10:44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