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계소식
  • 대구시교육청 “1수업2교사제 운영 결과, 교사ㆍ학생 수업 만족도 상승”
  • 김수진 기자

  • 입력:2018.12.26 10:58

 

 


대구시교육청은 “20189월부터 희망하는 중학교를 중심으로 교육감 공약사업인 ‘1수업 2교사제를 시범적으로 운영하며 꾸준히 학교별 모니터링을 해왔으며, 사업이 모두 종료된 이후 면밀히 사업 타당성을 분석하여 내년부터 연차적으로 확대 실시할 예정이라고 27일 밝혔다.

 

‘1수업 2교사제는 교실수업 내실화를 위해 정규 수업 시간에 교과담임교사와 함께 학습지원강사가 수업에 참여하여 학습부진학생, 심리정서적 부적응 학생 수업을 지원하고 학습결손을 예방하고자 추진되는 사업이다.

 

대구교육청은 공모를 통해 ‘1수업 2교사제를 희망한 중학교 50교 중에서 20(학습지원강사 24)를 선정하고 9월부터 12월까지 3~4개월간 ‘1수업 2교사제를 시범 실시해왔다.

 

1수업2교사제를 진행하는 두 명의 선생님들은 역할을 분담하여 수업을 진행한다. 교과담임교사는 전체 수업을 주도하고, 지원하는 학습지원강사는 교실을 순회하며 수업 진행을 보조한다. 이 때, 학습지원강사는 학생 개별 학습태도 및 학습상태를 관찰, 기록하기도 하고, 때로는 교과담임이 전체강의를 할 때, 학습지원강사가 소그룹을 별도로 지도하기도 한다.

 

1수업2교사제에 참여했던 매천중의 장은실 교사는 “1수업2교사제가 학생들에게 학교생활과 교과학습에 대한 자신감을 심어 주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면서, “수업시간에 잘 참여하지 않던 학생이 학습지원 강사선생님의 도움을 받아 수업시간에 소외되지 않고, 동료들과 잘 어울리며 모둠 활동에도 적극 참여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말했다.

 

1수업2교사제를 통해 학습지원을 받은 한 학생은 수학 기초가 모자라 질문도 못하고 망설이고 있을 때 선생님 한 분이 더 계시니, 참 좋았다라면서 선생님이 다가오셔서 관심도 많이 가져주시고 문제 해결방법을 개별적으로 친절히 가르쳐 주셔서 좋았고, 어렵다고만 생각하던 수학이 차츰 이해가 되면서 자신감이 생겼다고 말했다.

 

한편 인터뷰에 응해 준 학생의 수학을 지도했던 학습지원강사는 이 제도를 잘 활용하면 수학에 대한 두려움이 줄고, 수학을 포기하는 학생들이 많이 줄어드는 효과까지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대구시교육청 관계자는 “1수업2교사제의 긍정적 효과를 바탕으로 희망하는 학교를 대상으로 앞으로 점차 확대 실시할 계획이며, 기초학력 보장에도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8.12.26 10:58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