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계소식
  • 경기도교육청, 후기 일반고 배정 기준인 평준화지역 학교별 기점과 간격수 20일 추첨키로
  • 정승아인턴 기자

  • 입력:2018.12.20 13:31

 





 

경기도교육청은 고교평준화지역 후기학교(일반고, 자율형공립고) 2019학년도 신입생 배정의 기준이 되는 학교별 기점(배정 출발점)과 간격수(건너뛰는 정도)’를 경기 남부청사 다산관에서 20() 추첨한다고 밝혔다.

 

이 추첨은 경기도 고등학교 평준화지역 2019학년도 학생 배정 방안에 따라 학생배정의 신뢰성과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한 과정이다.

 

이날 추첨에 참여하는 학교는 수원성남안양권부천고양광명안산의정부용인 등 9개 학군의 199교 전체(자율형공립고 5교 포함)이며, 각 학교 교장과 학교운영위원장이 참석한다.

 

학교별 기점은 해당 고등학교의 교장이, 간격수는 학교운영위원장이 컴퓨터 프로그램을 활용하여 추첨하고, 이 결과로 학교별 학생배정이 진행된다. 학생 배정은 학군별 배정예정자(합격자)가 확정발표되는 내년 19일 이후부터 131일까지 컴퓨터 프로그램으로 이루어진다.

 

수원 성남 안양권 고양 안산 용인 학군은 1단계 학군내배정과 2단계 구역내배정을 진행하며, 부천 광명 의정부 학군은 1단계 학군내배정만 실시한다.

 

한편, 개인별 학교 배정 결과는 21일 출신 중학교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19() 평준화지역 후기고교 학군별 수험번호 기점을 추첨한다. 이에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학생과 학부모가 배정방법에 대해 충분히 이해할 수 있도록 세심히 안내하고, 학생 배정 결과에 대해 신뢰할 수 있도록 공정성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에듀동아 정승아인턴 기자 edudonga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