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계소식
  • 천재교육, 연말 앞두고 따뜻한 손길 필요한 곳에 1억원 상당 물품 전해
  • 정승아인턴 기자

  • 입력:2018.12.19 16:00

 





 

천재교육은 서울 금천구의 소외 계층을 위해 1억원 상당의 도서와 쌀, 라면을 기증하는 행사를 19() 가졌다고 밝혔다.

 

천재교육은 이번 기증식에서 초고등 학습교재를 포함한 천재교육 도서 3600여권과 20kg 600, 라면 600박스 등 물품을 금천구청에 전달했다. 이날 기증식에는 최정민 천재교육 회장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천재교육은 2004년부터 15년째 금천구 소외 이웃을 위해 교재와 물품을 기증하고 있다.

 

김희진 천재교육 홍보팀장은 우리 주변의 도움이 필요한 분들이 조금이나마 따뜻한 겨울을 보내셨으면 하는 마음으로 금천구에 쌀, 라면 등 장기 보관이 가능한 생필품과 학습 도서를 전달하고 있다, “앞으로도 천재교육은 사회 곳곳에 따뜻한 손길을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천재교육은 매년 가톨릭중앙의료원 환아들을 위해 2천만 원 상당 베스트셀러 기증 및 학습 봉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숙명여대 점역 봉사단에는 점자교재 제작을 위한 초고 참고서를 기증하는 등 지속적으로 도움이 필요한 곳에 사회 공헌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에듀동아 정승아인턴 기자 edudonga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