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계소식
  • 경북교육청, 고3 대상 가족의 소중함을 깨우치는 ‘예비 부모교육’ 실시
  • 정승아인턴 기자

  • 입력:2018.12.10 17:38

 



 

경북교육청은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예비 부모교육을 실시 할 수 있도록 예비 부모교육 프로그램을 경북도내 전 고등학교에 안내하였다10일 밝혔다.

 

과거에는 대학교 교양수업에서나 부모 되기 교육을 실시했으나, 사회가 변화하면서 부모의 역할이 달라지고 있어 부모역할에 대한 체계적인 교육이 전 생애에 걸쳐 필요하게 되었기 때문이다.

 

최근 젊은 부모에 의한 아동학대 사건이 증가됨에 따라 10대 청소년 대상 예비 부모교육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특히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자신의 부모를 객관적으로 바라보고 올바른 부모됨에 대해 생각해 볼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예비 부모교육 프로그램은 여성가족부에서 201611월 청소년들에게 가족의 소중함과 올바른 부모 역할 인식을 하게 하기 위해 제작한 프로그램으로, 17차시의 교수학습과정안과 수업 지도용 PPT로 구성되어 있다.

 

학교에서는 창의적 체험활동 시간이나 사회, 기술가정 수업 등 관련 수업 시간을 활용하여 17차시 중에서 필요한 주제만 선택하여 예비 부모교육을 실시할 수 있다.

 

경북교육청은 성숙한 부모됨의 이해와 행복한 부부생활을 위한 교육이 필요한 학생들에게 부모됨의 의미와 준비 예비부모를 위한 성교육 배우자 선택과 결혼 공동 부모 역할 등의 부모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예비 부모로써의 역량을 강화시키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아울러 부모교육을 할 수 있는 강사 인력풀도 제공하여 교육의 효과를 높일 수 있도록 안내했다고 밝혔다.

 

 

임종식 경북도교육감은 수능 이후 자기개발 시기는 그동안 학생들이 시험 때문에 하지 못했던 다양한 인성교육을 할 수 있는 시기이다. 특히 예비 부모교육은 성인으로써의 출발선에 서 있는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이 부모됨에 대해 깊이 생각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라며 청소년 대상 예비 부모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에듀동아 정승아인턴 기자 edudonga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