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계소식
  • 교육부, ‘2018 대한민국 인재상’ 시상식 30일 성료
  • 정승아인턴 기자

  • 입력:2018.11.30 14:17


 

교육부는 교육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이 ‘2018 대한민국 인재상 시상식을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30() 오전 10시 개최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인재상은 우리나라를 이끌어갈 우수한 청년 인재들을 발굴하여 시상하고 미래 국가의 주축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2008년부터 시작된 인재양성 프로그램이다.

올해도 교사(교수), 학교장(학장, 기관장) 등의 추천과 지역별 심사, 중앙심사 과정을 거쳐 도전정신과 뛰어난 역량을 갖추고 사회에 기여하는 전국의 고등학생, 대학생, 일반인 인재 100(고등학생 50, 대학생일반인 50)을 최종 선정하였다.

 

수상자들에게는 교육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과 상금(고등학생 1인당 200만 원, 대학생일반인 1인당 250만 원)이 주어진다.

 

이날 시상식은 수상자와 수상자 가족 및 은사, 수상자를 심사선발한 중앙심사위원 등 300여명을 초청하여 수상자들에 대한 축하격려 수상자들이 함께 만드는 영상 및 무대 공연 수상소감 발표 등으로 진행되며, 소감을 발표하는 수상자 3인은 다음과 같다.

 

선천적 청각장애와 시력을 잃어가는 질환 속에서도 애니메이터가 되겠다는 꿈을 잃지 않고 열정적인 창작 활동을 이어나가 많은 이들에게 감동과 용기를 주고, 삶의 희망에 대해서 다시 생각할 계기를 주는 인재인 김민주 작가(프리랜서), 골관절염에 대한 SCI급 논문을 게재하는 등 뛰어난 의학 연구 능력을 갖추고 지속적인 진료 봉사 활동을 이어나가는 등 투철한 봉사정신도 갖추어 모범적인 의학도의 모습을 보인 김성래 씨(서울대), 어려운 가정환경 속에서도 난치병 환자, 장애우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한 발명품을 개발하고 교육봉사 활동을 이어가는 등 더 어려운 사람들에게 힘이 되기 위해 노력하는 차이현 학생(전북과학고)이 수상했다.

 

 

유은혜 교육부총리는 축사를 통해 각자의 분야에서 자신만의 방식으로 역량을 발휘하고 있는 대한민국 인재상 수상자들이 미래 인재의 본보기라고 하면서, “수상자들이 더욱 더 노력하여 각자 가진 꿈과 목표를 이루기 바란다며 축하와 격려의 말을 전하였다.







 



▶에듀동아 정승아인턴 기자 edudonga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