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엔터

 




출판사 미디어숲이 어린이 코딩 교육 가이드북인 ‘코딩 플레이그라운드’를 출간한다. 코딩 교육의 물결이 거세다. 영국에서는 유아 교육 과정에도 코딩을 포함하도록 커리큘럼을 개정했다. 싱가포르는 전국의 유치원에 키보 로봇을 제공하는 ‘플레이 메이커(Play Maker)’ 계획을 실시하고 있다. 유럽 12개국에서는 코딩을 국가 차원, 지방정부 차원, 지역사회 차원 등의 정규 교육 과정에 통합시키고 있다. 우리도 늦었지만 2018년부터 코딩 교육이 의무화되었다. 코딩 교육의 필요성과 중요성에 대한 인식은 갈수록 커지는데 어린아이들에게 과연 코딩을 어떻게 쉽고 재미있게 가르칠 수 있을지 숙제로 남아 있다. 

 

 

어린아이들을 위한 무료 프로그래밍 언어인 ‘스크래치 주니어’와 스크린 화면 없이도 코딩을 할 수 있는 로보틱스 ‘키보’를 만들어 전 세계에 무료로 배포한 저자는 수년에 걸친 연구 끝에 어린아이들을 위한 코딩 교육의 기본 철학과 커리큘럼, 프로그램을 완성하였다. 세계적인 코딩 교육 전문가로 활동하면서 아이들이 코딩을 재미있게 배울 수 있는 방법, 권장하는 커리큘럼, 평가 방법 등을 정리하여 『코딩 플레이그라운드』에 담았다.





 

○ [책 소개] “코딩을 놀이로 접근하라”
 

이 책은 놀이와 코딩을 접목한 ‘코딩은 놀이터’라는 개념을 제시한다. 코딩을 놀이로 접근하면 재미있게 배울 수 있다. 놀이는 아이들에게 훌륭한 학습이 될 수 있다. 어린아이들에게 놀이는 상상력과 지능, 언어와 사회적 기술, 지각 운동 능력 및 신체 운동 능력을 발달시키는 매개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프로그래밍 언어는 아이들에게 놀이터가 될 수 있으며, 반드시 놀이터가 되어야 한다. 
 

세계적인 코딩 교육 전문가로 활동하는 저자는 아이들이 코딩을 재미있게 배울 수 있는 방법, 권장하는 커리큘럼, 평가 방법 등과 더불어 여러 연구에 참여한 아이들과 교사들의 다양한 사례를 이 책에 담았다. 아이들에게 코딩을 가르치고 싶은 교사나 학부모에게 훌륭한 안내서가 되어줄 것이다. 




 

○ [저자 소개] 마리나 유머시 버스(Marina Umaschi Bers)
 

보스턴대학교에서 교육미디어 전공으로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매사추세츠공과대학교(MIT) 미디어랩(Media Lab)에서 석사 및 박사 학위를 취득하면서 시모어 페퍼트 교수, 미첼 레즈닉 교수와 함께 연구를 했다. 현재는 터프츠대학교의 엘리엇-피어슨 아동 및 인간 발달학과 교수이자 컴퓨터과학과를 겸임하는 교수로 재직 중이다. 그리고 터프츠대학교의 학제 간 연구 그룹인 발달테크놀로지연구그룹을 이끌고 있다. 코딩 및 로보틱스와 관련된 학습 기술들이 어린이들의 발달과 학습에 어떠한 도움을 주는지를 중점적으로 연구한다. 또한 혁신적인 학습 기술을 설계하고 적용하여 어린이들의 바람직한 성장을 이끌어주는 연구들을 진행한다. 그녀는 연구비를 지원받아 어린아이들을 위한 무료 프로그래밍 언어인 ‘스크래치 주니어’와 나무 블록으로 프로그래밍을 하는 로보틱스 키트 ‘키보’를 개발하고 연구했다. 한편, 버스 박사는 교사들을 대상으로 학습 테크놀로지에 관련된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으며, 학교, 박물관, 방과 후 교실, 장난감 회사, 미디어 회사, 비영리 단체 등을 대상으로도 컨설팅을 해주고 있다. 


 



▶에듀동아 김재성 기자 kimjs6@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8.10.23 11:27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