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시험
  • 잡코리아, 취준생 취업 희망 직무 1위 ‘인사총무’
  • 김효정 기자

  • 입력:2018.08.18 10:32

 








하반기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4년대졸 학력의 취업준비생들이 취업 희망 직무 1위로 인사총무직을 꼽았다.

 

 

취업 준비의 시작 잡코리아가 올해 하반기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4년제 대학 졸업 학력의 신입직 구직자 836명을 대상으로 전공계열별 취업희망직무를 조사했다. 조사결과 전체 응답자가 가장 취업하고 싶어하는 직무 1위는 인사총무직으로 복수선택 응답률 35.6%로 가장 높았다. 이어 마케팅(24.6%)’, ‘생산/현장직(21.5%)’, ‘광고홍보직(20.8%)’, ‘전문특수직(20.7%)’ 순으로 취업을 희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 희망 직무는 전공계열별로 차이를 보였다. 경상계열 전공자의 경우 인사총무직(58.9%)’마케팅직(52.1%)’ 취업을 희망하는 응답자가각 과반수이상의 복수응답 응답률로 가장 많았다. 이어 전문특수직(28.8%)이나 영업관리(27.4%) 광고홍보직(23.3%) 순으로 취업을 희망하는 응답자가 많았다.

 

이공자연계열 전공자의 경우는 생산/현장직취업 희망자가 39.7%(복수응답)로 가장 많았고, 이어 연구개발직(33.7%)’ 취업 희망자가 많았다. 이외에 이공계열 전공자 중에는 인사총무직(24.4%)’이나 ‘IT/시스템관리(22.1%)’직무의 취업 희망자가 많았다.

 

인문사회계열 전공자도 인사총무직취업 희망자가 응답률 43.9%로 가장 많았다. 그리고 이어 광고홍보(31.1%) 마케팅(27.7%) 해외영업(24.3%) 직무 순으로 취업을 희망하는 응답자가 많았다.

 

예체능 계열 전공자 중에는 디자인직무 취업 희망자가 복수선택 응답률 39.1%로 가장 많았다. 그리고 이어 전문/특수직직무 취업 희망자가 37.0%로 근소한 차이로 많았다.

 

잡코리아 변지성 홍보팀장은 최근 복수전공으로 학업을 마치는 취준생들이 늘면서 주전공 분야에 제한되지 않고 다양한 직무의 취업을 희망하는 취준생들이 등장하고 있다고 풀이했다. 



▶에듀동아 김효정 기자 hj_kim86@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8.08.18 10:32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