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엔터



 

상반기 서울시에서 알바 일자리가 가장 많이 발생한 지역은 강남구였다. 행정구역별로 알바 일자리 차이가 드러나, 일반기업과 병원이 많은 강남구에는 ‘IT컴퓨터디자인병원/연구알바 일자리가 많았다. 두 번째로 알바 일자리가 많았던 마포구는 미디어분야 알바 일자리가 많았던 것으로 드러났다.

 

알바몬이 올해 상반기 알바몬에 등록된 서울시 내 알바 채용공고를 행정구역과 업직종별로 분석했다. 조사결과 올 상반기 서울시 내에서 아르바이트생을 모집하는 알바 일자리가 가장 많았던 행정구역은 강남구로 전체 채용공고 중 13.5%로 가장 많았다. 이어 마포구(6.8%) 송파구(6.6%) 영등포구(6.0%) 서초구(5.8%) 중구(4.8%) 종로구(4.3%) 강서구(4.2%) 에 소재한 기업들 중 알바직원 채용을 진행한 기업이 많았다.

 

상반기 알바 일자리 중에는 일반음식점커피전문점알바가 각 10건 중 1건 정도로 가장 많았다. 조사결과 상반기 전체 알바 일자리 중 일반음식점 알바11.6%, ‘커피전문점 알바10.1%로 가장 많았다.

 

이어 매장관리/판매알바가 6.1% 사무보조고객상담/인바운드알바가 각 4.6%로 상대적으로 많았다. 이외에는 주방장/조리사(3.6%) 호프/일반주점 알바(3.1%) 편의점(2.9%) 레스토랑(2.6%) 백화점/면세점(2.3%) 순으로 알바 일자리가 많았다.

 

알바 일자리는 강남구가 타 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많았다.

 

알바 일자리가 가장 많았던 일반음식점알바의 경우 강남구 근무자를 모집하는 공고가 14.8%로 가장 많았고, 이어 마포구(8.8%) 송파구(6.9%) 서초구(5.9%) 순으로 많았다.

 

커피전문점알바도 강남구 근무자 모집 공고가 15.4%로 가장 많았다. 그리고 이어 마포구(7.7%) 송파구(7.2%) 서초구(7.0%) 종로구(6.1%)순으로 많았다.

 

매장관리/판매알바도 강남구 근무자 모집공고가 13.4%로 가장 많았고, 이어 송파구(7.4%) 마포구(6.7%) 중구(6.5%) 서초구(6.5%) 순으로 많았다.

    



▶에듀동아 이자현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