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엔터
  • 청계광장서 즐기는 ‘2018 아프리카의 날’, 20일(수) 개최
  • 신유경인턴 기자

  • 입력:2018.06.15 16:56

 






15개국 주한 아프리카 대사관들이 연합하여 오는 20() 청계광장에서 ‘2018 아프리카의 날행사를 개최한다.

 

 

아프리카의 날은 아프리카인들이 아프리카 대륙의 역사와 문화를 공유하고, 공동 번영의 각오를 다지는 날로서 ‘2018 아프리카의 날에는 주한 가나 나이지리아 남아프리카공화국 르완다 모로코 세네갈 수단 알제리 앙골라 에티오피아 이집트 잠비아 케냐 코트디부아르 탄자니아 대사관이 참여한다.

 

매년 국내 대중들을 위해 기획되는 아프리카의 날은 한국에서는 비교적 접하기 어려운 특색 있는 아프리카 문화를 소개하는 아프리카 문화 집합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아프리카 본국에서 직접 공수해온 공예품, 그림, 조각 등 예술작품과 전통의상을 비롯하여 다양한 아프리카 전통음식과 디저트도 맛볼 수 있다. 같은 아프리카 대륙 위에서도 서로 다른 문화를 자랑하는 15개국 국가들의 문화적 특징을 비교해볼 수 있는 색다른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20()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청계광장에서 진행되는 ‘2018 아프리카의 날은 별도의 사전 신청 없이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

 

이번 행사는 주한 아프리카 대사관 연합 주최, 사단법인 한문화진흥협회의 협력으로 개최된다. 



▶에듀동아 신유경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