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소식
  • 서울대, 중·고교생 위한 ‘다이로스 로봇스쿨’ 운영
  • 신유경인턴 기자

  • 입력:2018.05.21 14:31






 

서울대학교 동적로봇시스템연구실(DYROS:DYnamic RObotic Systems Lab)이 중·고교생을 대상으로, 로봇에 대한 학습과 다양한 체험활동 통해 로봇학문을 이해하고 진로 선택을 위한 폭넓은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714()~22()730()~82() 각각 총 2회로 나누어 서울대 다이로스 로봇스쿨을 운영한다.

 

 

미래 산업의 핵심기술인 로봇은 우리 삶의 질을 높이고 다양한 산업 분야에 응용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대 동적로봇시스템연구실은 박재흥 지도교수 산하 20여명의 석·박사과정 학생들로 이뤄져 있으며, 휴머노이드의 설계 및 제어 무인자동차 시스템 근력 보조로봇 모션 캡쳐 시스템을 활용한 모션분석 등을 연구하고 있다. 특히, 사람이 갈 수 없는 위험지역 혹은 재난지역에 로봇을 투입, 구조작업을 수행하는 재난로봇을 연구하고 있으며, 2015년 세계 재난로봇경진대회에 서울대팀(Team SNU)으로서 한국 대표로 출전하여, 우수한 성적을 거둔 바 있다.

 

이번 로봇스쿨에서는, 동적로봇시스템연구실에서 그동안 개발한, 혹은 개발 중인 로봇과 사람의 인터렉션 기술(HRI), 그리고 무인자동차 시스템에 관한 기술을 소개한다. 이와 함께, 학생들로 하여금 로봇을 이해하고 연구할 수 있는 기본 소양을 함양하도록 하기 위해, 학생 스스로 라인 트레이서를 활용한 길 찾기 로봇제작 및 구동을 해볼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로봇스쿨은 이러한 체험활동과 실습활동을 바탕으로, 참가학생들에게 로봇 공학자로서의 진로에 대한 관심 및 동기를 유발하고, 전기 전자공학 생명공학 물리학 컴퓨터 공학 등 다양한 학문들이 융합된 로봇과학을 경험함으로써 미래의 로봇공학자가 되기 위한 적합한 진로를 선택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고자 한다.

 

한편, 로봇스쿨은 경기도 수원시 광교에 위치한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 동적로봇시스템 연구실에서 진행되고, 강의를 수료하면 서울대 발행 수료증이 발급되며, 강의 실습 후 제작된 키트들은 학생들에게 제공된다.
 



▶에듀동아 신유경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