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입시
  • 의대 정시 평균 경쟁률 6.96대 1… 서울대 3.37대 1로 가장 낮아
  • 김지연 기자

  • 입력:2018.01.11 10:49
[진학사 우연철 평가팀장의 입시 분석] 2018학년도 정시 의대 경쟁률 분석






 

2018학년도 의대 정시 원서접수 마감 결과, 1050명 모집에 7303명이 지원해 6.96대 1의 최종 경쟁률을 기록했다. 지난해 1135명 모집에 8590명이 지원했던 것과 비교하면 모집인원이 85명 줄고 지원자 수 역시 1287명 줄었다.

 

군별 경쟁률을 자세히 살펴보자. 가군은 17개 대학 504명 모집에 2397명이 지원해 평균 경쟁률 4.76대 1을 기록했다. 가군에서 가장 경쟁률이 높은 대학은 경희대로, 23명 모집에 191명이 지원해 8.30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어 △충북대 8.19대 1 △조선대 6.89대 1 △건양대 6.22대 1 순으로 경쟁률이 높았다. 반면 서울대 의대는 30명 모집에 101명이 지원해 경쟁률 3.37대 1로, 일반전형 기준 가장 낮은 경쟁률을 보였다.

 

나군 11개 의대 평균 경쟁률은 4.82대 1이었다. 을지대 경쟁률이 6.70대 1로 가장 높았는데, 20명 모집에 134명이 지원한 결과다. 이어 △영남대 6.31대 1 △원광대 6.16대 1 △가천대 5.15대 1 순으로 경쟁률이 높았다. 

 

다군 8개 의대 평균 경쟁률은 16.13대 1이다. 모집 대학 수가 적어 가·나 군에 비해 경쟁률이 높지만, 지원자 수는 오히려 지난해보다 1068명이 줄었다. 이에 의대 정시 지원자 감소는 대부분 다군에서 발생한 것임을 확인할 수 있다.

 

인하대가 11명 모집에 244명이 지원해 22.18대 1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였고, 이밖에 △아주대 19대 1 △순천향대 18.36대 1 △동국대(경주) 18.32대 1도 경쟁률이 높았다.

 

이처럼 정시 모집인원 감소는 물론, 올해 다군의 서남대·제주대 미선발로 모집 대학까지 줄어든 것이 의대 경쟁률 하락으로 이어진 것으로 보인다. 

 

또한 올해 최상위권 학생 간 성적 차이가 거의 없어 의대 합격선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며, 상향 지원하는 수험생도 줄었을 것으로 분석된다.

 

올해 의대 합격자 발표일은 중앙대 1월 17일(수), 이화여대 1월 29일(월), 서울대 1월 30일(화), 연세대 2월 2일(금) 등이다. 2월 6일(화)까지 대학별 최초 합격자를 발표 후, 2월 20일(화)까지 충원 합격자를 모집한다.

 


 


<표> 2018 vs 2017 의대 정시 지원률 분석










출처 : 각 대학 홈페이지 내 발표자료(2018.1.10 확인)
*가나다순, 공란은 새로 생기거나 없어진 전형

 




 

 



▶에듀동아 김지연 기자 jiyeon0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의대

# 의대 경쟁률

# 전국 의대 경쟁률

# 서울대 의대 경쟁률

# 경희대 의대 경쟁률

# 의대 경쟁률 최고

# 의대 합격

# 정시 의대

# 의대

  • 입력:2018.01.11 10:49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