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이번주 동국대 논술, 이것만은 알고가자!
  • 김수진 기자

  • 입력:2017.11.15 16:11
[이영선 교사의 논술 핵심노트] 동국대 편

 

 

 

 

동국대 논술전형은 인문계열, 인문계열, 자연계열로 나눠 총 474명을 선발합니다. 2017학년도 기준으로, 인문계열은 법과대학, 사회과학대학, 인문계열는 문과대학, 경찰사법대학, 경영대학, 영화영상학과 지원자가 응시하였습니다. 하지만 동국대는 ‘2018 논술전형 가이드북을 통해 고사시간의 차이 때문에 인문(오전), 인문(오후)로 구분되는 것이며 인문, 인문는 서로 동일한 유형의 논술이라고 밝히고 있습니다. , 동국대학교 논술고사를 대비하는 인문계 수험생이라면 계열 상관없이 기출문제를 모두 참고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시험시간은 계열에 상관없이 100분이며, 답안 작성 시 필기구는 검정색 필기구로 작성하고 연필도 사용이 가능합니다.

 

동국대 모의논술 문제 확인하기

 

 

 

인문계열, 답안 분량 짧아 오히려 어려울 수도

 




 인문계열 논술고사는 공통적으로 총 3문항이 출제되며, 작성분량은 1,500자 이내로 문항 2개는 250~400, 문항 1개는 550~700자 정도의 분량으로 작성해야 합니다. 3개의 문항은 연관성이 적은 각각의 독립된 주제들이 출제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문항 간 유기적 관계는 고민하지 않아도 됩니다. 동국대 논술고사는 다양한 주제에 대한 여러 개의 짧은 제시문을 통해 간결하게 글을 작성할 것을 요구합니다. 때로는 답안의 짧은 분량이 제시문을 다양하게 활용하는데 제약이 되기 때문에 오히려 어렵게 느껴질 수도 있습니다. 문항은 비교를 통한 제시문 요약, 화제를 적용한 설명과 비판, 그리고 수험생의 견해나 대안을 제시하는 3가지 정도의 유형으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제시문은 주로 교과서나 EBS교재 내에서 선별하여 제시함으로써 수험생들이 느끼는 체감 난이도는 높지 않은 편입니다. 다만 분량이 짧다 하더라도 전체적으로 10여 개를 넘는 제시문이 출제된다는 점은 각별히 유념해야 할 사항입니다. 참고로 2017년 기출 논제 주제는 인문계열에서는 분업과 특화’, ‘일의 의미’, 인문계열에서는 사회적 불평등의 원인’, ‘세계화의 입장 관련된 내용 및 사례가 출제되었습니다.

 

 

자연계열, 문장형 서술 요구하는 수리 문항 관건

 




자연계 논술고사는 수리와 과학이 총
3문항이 출제되는데 답안 분량은 50줄 정도입니다. 수리 및 과학 통합형으로 출제되는 타 대학과 비교할 때 수리 및 과학으로 명확히 출제 영역이 구분되는 점은 학생들이 다소 수월하게 느끼는 부분입니다. 하지만 여러 개의 소문항을 제시하는 타 대학 논술과 비교하면 긴 답안을 작성하며 논리적인 방향을 스스로 설정해야 한다는 어려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특히 [문항 1]은 수식의 전개만 서술하면 되는 것이 아니라 문장형 서술을 병행하기를 요구한다는 점에서 다른 수리 논술과 차별화됩니다. 따라서 출제 빈도가 높은 단원의 기출문제를 통해 개념, 원리 등을 이해한 후 실제로 적용해 보는 과정이 필요합니다. [문항 2][문항 3]은 과학 논술로서 ‘2009 개정 과학과 교육과정에 따른 고등학교 교과서와 EBS교재에서만 내용을 발췌하여 제시하고 있습니다. 실생활의 과학적 현상에 대한 논제를 제시하고 있으며, 단순히 답만을 구하는 형식이 아닌 통합적인 과학적 사고력을 서술하는 능력을 평가하고 있습니다. 참고로 2017년 기출 논제 주제는 연료 전지의 개발 원리와 식물의 광합성과의 비교’, ‘뉴턴의 운동법칙과 상대성이론 빅뱅의 우주 모형등과 관련된 내용 및 사례가 출제되었습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7.11.15 16:11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