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계소식
  • 대전 학생 흡연율, 지속적으로 감소
  • 최송이 기자

  • 입력:2017.10.05 08:31



대전광역시교육청은 학생흡연예방교육 및 금연지도로 대전 학생의 흡연율이 20166.2%로 지속적으로 감소했으며, 전국 평균 6.3%보다 낮은 수준이라고 밝혔다. 이는 교육부,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가 매년 발표하고 있는 청소년건강행태온라인조사 결과. 2013년도 9.1%, 2014년도 8.5%, 2015년도 7.0%, 2016년도 6.2%로 계속해서 감소하고 있다.

 

대전교육청은 흡연 학생 감소를 위해 2015년도부터 2017년 현재까지 전체학교를 학교흡연예방 및 금연실천학교로 지정해 운영하고, 7100원의 운영비를 지원하고 있다. 또한 지하철 홍보활동 거리 캠페인 흡연예방교육 강화 흡연학생을 위한 금연프로그램 지원 학교흡연예방사업 공모전 등을 실시하고, 관리자의 학교흡연사업에 대한 인식제고를 위한 학교장 연수, 담당교사의 역량강화를 위한 직무연수 등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학교흡연예방사업의 안정적 안착 및 개선방안 마련을 위해 학교흡연예방사업 현장지원단을 구성·운영하여 학교를 지원하고 있으며, 오는 117일까지 25개교의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문제점 및 애로점을 청취, 우수사례를 공유할 계획이다.

 

신인숙 대전교육청 학생생활교육과장은 전체 학교를 대상으로 실시한 다양한 학교흡연예방교육 사업이 학생들의 담배 접근을 사전에 차단했고, 흡연 학생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금연프로그램 운영이 흡연율을 감소시키는데 큰 역할을 했다지속적인 사업으로 흡연율을 더 낮춰 담배연기 없는 깨끗한 학교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에듀동아 최송이 기자 songi12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7.10.05 08:31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