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엔터
  • 지하철 타고 수도권 구석구석으로 체험활동 떠나요!
  • 김효정인턴 기자

  • 입력:2017.07.23 09:03







 

자녀가 부모의 말을 이해하기 시작하는 초등학교 시기. 이때 가르쳐야 할 것은 ‘공공예절’이다. 공공예절을 가르치면서 다양한 체험학습까지 할 수 있는 1석 2조의 방법이 있다.
 

바로 ‘지하철’을 이용한 체험활동이다. 대중교통을 타고 체험학습 활동 장소까지 이동하면 자녀에게 대중교통에서 지켜야할 예절을 가르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수도권 곳곳에 있는 체험학습 장소에서 자녀에게 유익한 경험을 선사해줄 수 있다.
 

○ 3만 마리의 살아있는 곤충을 만날 수 있는 ‘신비한 세계 곤충박람회’
 

지하철 3호선 대화역 7분 거리에 있는 킨텍스 제1 전시장에서는 호기심이 왕성한 아이들을 위해 다양한 곤충의 생태를 이해하고 체험할 수 있는 ‘신비한 세계 곤충박람회’가 8월 20일까지 진행된다.
 

‘하늘곤충관’에는 전세계의 신비한 나비와 하늘곤충의 날개짓을 사방에서 관람할 수 있는 초대형 투명관이 설치되어 있다. ‘땅속곤충관’은 다양한 땅속 곤충들이 어떤 과정을 통해 애벌레에서 성충으로 진화하는지 엿볼 수 있는 공간. ‘땅위곤충관&반딧불이관’에서는 세계 최대 크기의 반딧불이 1000마리가 만들어내는 환상의 불빛쇼와 장수풍뎅이, 사슴벌레 등 살아있는 땅 위의 곤충들을 만나볼 수 있다. 이외에도 △곤충표본만들기(유료) △곤충집만들기(유료) △곤충채집하기 등의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있다.
 

신비한 세계 곤충박람회는 8월 20일(일)까지 진행되며, 운영시간은 오전 10시에서 오후 6시까지다. 입장마감 시간은 오후 5시다. 티켓 가격은 어른 1만7000원, 청소년 1만6000원, 어린이 1만5000원. 유아 무료이며, 공식사이트를 이용해 예매할 경우 2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체험으로 역사를 배우는 국립중앙박물관의 ‘어린이 박물관’
 

지하철 4호선·경의중앙선 이촌역 도보 7분 거리에 위치한 국립중앙박물관 안의 ‘어린이 박물관’에는 어린이들이 놀이와 체험을 통해 우리 역사와 전통문화를 쉽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는 체험식 전시실과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마련되어 있다.
 

기존의 박물관은 눈으로만 유물을 관찰해야 했지만, 어린이 박물관에서는 상설전시실에 마련된 유물들을 자녀가 직접 만져보며 역사를 재밌게 배울 수 있다. 다양한 체험전시물과 연계된 매 사냥하기, 지도 그리기, 저울 재보기, 상형문자 일기쓰기 등의 활동을 통해 옛날 사람들의 삶과 지혜를 체험해보고 느낄 수 있다.
 

어린이 박물관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은 오후 9시까지 야간개장을 한다. 어린이 박물관 관람료는 무료이며 1일 5회차로 운영된다. 한 회차 별로 입장할 수 있는 인원에 제한이 있으며, 인터넷 예약 혹은 현장 발권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어린이박물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전철의 역사를 한 눈에 살펴보는 ‘철도박물관’
 

‘엄마! 아빠! 지금 우리가 타고 있는 전철은 어떻게 움직이는 거야?’ 라는 자녀의 물음에 대답하고 싶다면, 지하철 1호선 의왕역 도보 10분 거리에 위치한 ‘철도박물관’을 방문해보는 것이 좋다.
 

철도박물관은 철도의 역사가 살아 숨쉬는 공간으로 기차의 원리와 발전과정을 살펴볼 수 있는 ‘차량실’과 직접기관사가 되어 열차를 운전해보는 ‘열차운전체험실’, 철도 직원의 제복, 기차표 인쇄기 등 기차역에서 사용되던 다양한 소품들이 전시된 ‘운수·운전실’ 등이 있다. ‘철도모형 디오라마실’에서는 △증기기관차 △비둘기호 △새마을호 △KTX 열차 모형들이 실제 움직이는 모습을 관람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야외에는 실제크기의 다양한 열차들이 전시되어 있으며, 그 중에서도 수도권전동열차는 자녀와 함께 직접 내부에 들어가 열차 안을 구경을 할 수 있다.
 

철도박물관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오후 5시 30분에 입장이 마감된다.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며, 요금은 성인 2000원 어린이·청소년은 1000원이다. ‘철도모형 디오라마실’은 평일 오전 11시 반, 오후 2시에 운영되며, 주말(공휴일)은 오전 11시 반, 오후 1시 반, 3시 반, 5시에 운영된다. 관람객이 10인 이하인 경우 운영되지 않는다.
 

 


 



▶에듀동아 김효정인턴 기자 hj_kim86@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