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계소식
  • 교원그룹, 진로 찾기 프로그램 ‘꿈그루 멘토링’ 실시
  • 김재성 기자

  • 입력:2017.06.22 12:19

  

 

교원그룹(대표 장평순)이 초등 5학년부터 중등 1학년을 대상으로 진로 찾기 프로그램인 ‘꿈그루 멘토링’을 실시한다. 7월부터 6주 동안 아이들에게 진로 찾기는 물론 설계와 학습 방법 등에 대한 교육전문가의 가이드를 제공한다. 여름방학 동안 아이들이 자신의 진로에 대해 구체적으로 고민해 보고, 꿈을 이루기 위한 실질적인 방법을 찾아가는 기회다.

꿈그루 멘토링은 교원그룹의 교육전문가들이 아이들을 일대일로 진로설계 및 학습관리 등을 코칭해 주는 프로그램이다. 아이들이 자신의 꿈을 찾고, 자기주도적으로 공부하는 힘을 기르도록 도와준다. 프로그램은 자기이해-진로탐색-시간관리-학습관리 총 4가지 과정으로 진행되며, 교원그룹이 수년간 축적해온 사례와 노하우를 기반으로 온오프라인 맞춤 서비스를 제공한다. 아이들은 자기 자신을 되돌아보고 이해하는 과정을 바탕으로 구체적인 진로 찾기와 함께 공부습관을 점검하고 보다 효율적인 시간관리와 올바른 공부방법 등을 배울 수 있다. 

 

꿈그루 멘토링 발대식은 오는 7월 22(토)일 교원 별관교육장에서 열린다. 꿈을심는교육연구소 홍기운 소장이 ‘진로 찾기’를 주제로 강의한다. 모든 과정 후에는 회원들에게 수료증과 함께 활동 이력을 담은 포트폴리오를 제공한다. 이 중 우수회원을 선정해 사례 발표 시간을 갖고 시상한다.

 

꿈그루 멘토링은 오는 26일(월)부터 7월 7일(금)까지 빨간펜 수학의 달인 및 교원에듀 홈페이지에서 선착순 120명에 한해 신청 가능하다. 참가비는 15만원이며, 빨간펜 수학의 달인과 스마트 빨간펜 멤버십 회원에게는 2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자세한 내용은 빨간펜 수학의 달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에듀동아 김재성 기자 kimjs6@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7.06.22 12:19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

AD

▶ 에듀동아 핫클릭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문재인 대통령이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공약으로 내세운 이후 각 시·도교육감들도 나서 외고(국제고)·자사고의 폐지에 대한 각기 다른 주장을 펼치고 있습니다. 그동안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주장해왔던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서울 시내 몇몇 외고와 자사고에 앞으로 5년 더 학생을 뽑도록 허락하면서 “교육부 차원에서 외고·자사고 폐지에 대한 근거를 마련해야 한다”고 한발 물러선 입장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앞으로 교육부가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대해 어떻게 결정할지에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이 문제를 놓고 찬반 논란도 여전히 뜨겁습니다.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찬성하는 입장에선 이들 학교가 고교 서열화를 유발해 사교육 부담을 가중시키므로 폐지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부정적인 입장을 보이는 경우도 있습니다. 특목고와 자사고를 폐지한다면 우수인재를 교육할 방법이 더욱 줄어든다는 것이지요.
여러분은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찬성한다.
55%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반대한다.
43%
잘 모르겠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