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소식
  • 세종대·세종사이버대 주최 제13회 ‘세종도시부동산포럼’ 성료
  • 최송이 기자

  • 입력:2017.06.19 16:28






 

새 정부 출범과 함께 도시재생시대를 맞이하여 지난 17일(토) 세종대 산업대학원 및 공공정책대학원 부동산학과와 세종사이버대 자산관리학부 부동산학과는 공동으로 제13차 세종도시부동산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도시재생과 도시성장관리’라는 큰 주제로 두 개의 특강이 차례로 진행됐다. 첫 번째 특강은 주택산업연구원 김덕례 연구위원이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정책’에 대한 강연을 펼졌다. 주요 강연 내용은 △문재인 정부의 주택, 도시, 금융정책 △도시재생 관련 제도 및 추진현황 △도시재생 추진 이유 △도시계획 페러다임의 변화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 혁신 방안 등을 설명했다.
 

두 번째 특강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주립대학교 도시계획학과 로저 케이브 교수(Roger, W. Caves)가 ‘미국 샌디에이고의 도시성장관리(Growth Management of San Diego, USA)’를 강의했다. 로제 케이브 교수는 강연을 통해 도시성장에 따른 다양한 쟁점과 성장관리 원칙에 대한 설명했다.
 

한편 김수현 대통령 비서실 사회수석은 축사를 통해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정책을 통해 국민들께 희망과 기쁨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주택과 도시문제는 경제적인 측면과 사회적이 측면이 공존하고 있다. 경제적인 측면에서 바라봤던 주택 및 도시 정책을 사회적인 측면, 종합적인 측면에서도 살펴봐야 한다. 또한 도시 문제에 대해서도 중앙정부에서 정책적·재정적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에듀동아 최송이 기자 songi12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7.06.19 16:28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

AD

▶ 에듀동아 핫클릭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문재인 대통령이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공약으로 내세운 이후 각 시·도교육감들도 나서 외고(국제고)·자사고의 폐지에 대한 각기 다른 주장을 펼치고 있습니다. 그동안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주장해왔던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서울 시내 몇몇 외고와 자사고에 앞으로 5년 더 학생을 뽑도록 허락하면서 “교육부 차원에서 외고·자사고 폐지에 대한 근거를 마련해야 한다”고 한발 물러선 입장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앞으로 교육부가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대해 어떻게 결정할지에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이 문제를 놓고 찬반 논란도 여전히 뜨겁습니다.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찬성하는 입장에선 이들 학교가 고교 서열화를 유발해 사교육 부담을 가중시키므로 폐지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부정적인 입장을 보이는 경우도 있습니다. 특목고와 자사고를 폐지한다면 우수인재를 교육할 방법이 더욱 줄어든다는 것이지요.
여러분은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찬성한다.
55%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반대한다.
43%
잘 모르겠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