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시험
  • 쌈 마이웨이, 최애라 “전 돈 벌었는데요”…대학생 현실서 그대로
  • 김수진 기자

  • 입력:2017.06.15 11:03

 


KBS '쌈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쳐

 

 

“남들이 유학가고, 해외 봉사활동 할 때 지원자는 뭘 했나요?”

“전 돈 벌었는데요”

 

KBS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 속 면접 장면에서 현실을 대변한 주인공 최애라의 대사가 청년들의 공감을 얻고 있는 가운데, 실제로도 대학생 10명중 6명이 학업과 아르바이트를 병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학업과 아르바이트를 병행하고 있는 이들 중 절반 이상이 아르바이트로 인해 학업에 지장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이 대학생 4273명을 대상으로 ‘학업과 아르바이트’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설문에 참여한 대학생 67.2%가 현재 학업과 아르바이트를 병행한다고 답했다. 학년별로는 3학년 대학생(72.5%)들이 학업과 아르바이트를 병행하는 비율이 가장 높았고 이어 △4학년(70.2%), △2학년(68.7%), △1학년(62.7%) 순이었다.

 

대학생들이 현재 학업과 병행하고 있는 아르바이트를 조사한 결과(*복수응답), △카페, 패스트푸드점 등 외식/음료(44.5%) △편의점, 마트 등 매장관리/판매(22.6%) △보습학원 등 강사/교육(10.7%) 등이 상위권에 올랐다.

 

알바몬이 학업과 알바를 병행하고 있는 대학생들에게 ‘현재 하고 있는 아르바이트에 만족하는지’를 묻자 24.5%가 “불만족한다”고 답했다. 이들은 현재 학업과 병행하고 있는 알바에 불만족하는 이유로(*복수응답), ‘학업에 지장이 있을 정도로 일이 너무 힘들어서(54.8%)’, ‘독서실, 학원 등 공부와 관련된 알바가 아니어서(22.4%)’, ‘알바 근무지가 학교, 집 등 동선에서 너무 멀어서(20.2%)’, ‘교육, 회식 등 근무시간 이외에 개인 시간을 할애해야 하는 활동들이 많아서(16.5%)’등을 꼽았다.

 

알바몬이 향후에도 학업과 아르바이트를 병행할 계획인지 묻자 94.0%가 ‘그렇다’고 답했다. 이들에게 학업과 알바를 병행하는 이유를 묻자(*복수응답), ‘당장의 생활비, 용돈을 벌기 위해(88.8%)’, ‘부모님 등 가족들의 경제부담을 덜기 위해(37.2%)’와 같이 경제적인 이유가 상위권을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대학생들은 가장 하고 싶은 학업 병행 아르바이트로 독서실, 관공서 등에서 근무하는 사무/행정 알바(41.7%)와 보습학원 등 강사/교육 아르바이트(15.0%)를 꼽았다. 이를 통해 현재 대학생들이 학업과 병행 중인 아르바이트(1위 외식/음료, 2위 매장관리/판매)와 희망 학업 병행 알바 간 차이를 확인할 수 있었다.

 

대학생들에게 학업과 아르바이트 병행 시 가장 필요한 항목이 무엇인지 묻자(*복수응답), ‘동선과 가까운 근무장소(57.1%)’, ‘최저시급 준수(43.6%)’, ‘초과 근무 등 근무시간 관련 부당행위 근절(31.4%)’, ‘고정적인 근무시간, 근무일(25.2%)’, ‘휴식, 식사 시간에 공부할 수 있는 근무환경(22.1%)’ 등이 상위권을 기록했다.

 

한편 알바몬은 공부와 아르바이트를 병행하는 학생들에게 맞춤형 채용정보를 제공하는 ‘공부병행알바 채용관’을 운영 중이다. 해당 채용관에서는 △근무시간 △근무일 별 아르바이트 채용정보 확인은 물론 도서관, 학원 등 공부 관련 아르바이트 채용공고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알바몬 ‘공부병행알바 채용관’은 알바몬 앱에서 사용할 수 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쌈 마이웨이

# 쌈마웨이

# 쌈 마이웨이 대사

# 최애라 대사

# 최애라

# 알바몬

# 대학생

# 알바

# 스펙

#

  • 입력:2017.06.15 11:03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

AD

▶ 에듀동아 핫클릭

고교학점제 도입,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최근 교육부가 ‘고교학점제’ 도입을 위한 전문가 태스크포스(TF) 팀을 마련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고교학점제 도입에 대한 관심이 뜨겁습니다. 고교학점제란 고교에서도 대학처럼 다양한 선택과목을 개설해 학생들이 원하는 수업을 골라 수강하고 졸업학점을 이수하는 제도를 말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대선 후보 당시 “고교학점제를 도입해 학생들의 학업 수준에 따라 기초과목이나 심화, 교양 과목을 골라 들을 수 있게 함으로써 창의적 인재를 기를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고교학점제를 도입하면 학생의 흥미와 적성에 맞는 수업을 들을 수 있어 진로 선택에 도움이 된다는 것이 고교학점제를 찬성하는 사람들의 입장입니다. 반면 고교학점제가 도입되면 학생들은 결국 입시에 유리한 과목만 선택할 우려가 있다는 입장도 있습니다.
여러분은 ‘고교학점제 도입’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고교학점제 도입에 찬성한다.
70%
고교학점제 도입에 반대한다.
27%
잘 모르겠다.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