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교육
  • 서울대공원 남방큰돌고래 제돌이 따라 고향간다
  • 김보민 기자

  • 입력:2017.04.24 09:49


남방큰돌고래 금등(위)과 대포. 해양수산부 제공



서울대공원 동물원(경기 과천시)의 남방큰돌고래 두 마리가 고향인 제주도로 7월 돌아간다.

 

해양수산부는 서울시, 해양환경관리공단, 서울대공원과 함께 남방큰돌고래 ‘금등’(25∼26세)과 ‘대포’(23∼24세)를 고향인 제주 바다로 돌려보내기로 했다고 최근 밝혔다.

 

수컷인 금등과 대포는 1997, 1998년 각각 제주 제주시 한경면 금등리와 제주 서귀포시 중문 대포리에서 불법 포획된 후 제주의 한 공연업체에서 돌고래쇼를 했던 남방큰돌고래. 금등은 1999년, 대포는 2002년 각각 서울대공원으로 옮겨졌다.

 

해양수산부와 서울시는 다음달 중 금등과 대포를 가두리(바다에 그물을 쳐서 만든 사육장치)로 이동시켜 7월 초까지 야생적응훈련을 한 후 제주 바다에 놓아줄 계획.

 

해양수산부에 따르면 이번 방류(물에 놓아줌)는 해양수산부 보호대상해양생물인 남방큰돌고래의 개체 수를 늘리기 위해서다.
 



▶에듀동아 김보민 기자 gomin@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서울대공원

# 돌고래

# 제돌이

# 방류

# 해양수산부

  • 입력:2017.04.24 09:49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