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입시


 


수능이 일주일 앞으로 바짝 다가왔다. 수험생의 압박감과 긴장감은 최고조일 것이다. 지금부터는 자신과의 싸움이다. 즉, 마음을 잘 다스려야 한다. 

‘수능 시험을 망치면 어떻게 하지’, ‘시험 시간이 부족하면 어떻게 하지’, ‘시험 날 아프지 않아야 할 텐데’, ‘백일만 더 있었으면’ 등 많은 걱정으로 남은 시기를 보낸다면 수능 시험 날 평소 실력을 발휘하지 못할 수 있다. 이럴 때일수록 더욱 침착하게 합격 가능성을 높이는 생각을 품을 필요가 있다. 교육전문 기업 비상교육의 도움을 받아 남은 기간 동안 수험생들이 어떠한 마음가짐을 가져야 할지에 대해 살펴본다. 


1.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자.
자신감은 평소 성적 또는 그 이상의 성적을 받을 수 있느냐 없느냐를 좌우한다. 평소 자신 없어했던 영역 및 단원에 대한 부담을 최대한 줄이고 시험에 임하는 것은 고득점을 받는 지름길이다. 평상시 공부했던 오답노트나 영역별 취약 부분 중, 쉬운 내용을 중심으로 다시 한번 정리하는 시간을 갖자. 

특히, 올해 처음으로 A·B 유형이 통합되는 1교시 국어 영역에서 시간이 부족하거나 성적이 향상되지 않는다면 6월·9월 모의고사에서 출제된 신유형 문제 및 지문을 다시 한번 훑어보며 ‘풀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도록 하자.

2. 성적 상승의 가능성을 생각하자. 
실제 수능 시험에서 갑작스러운 성적 향상을 기대하긴 어렵다. 그렇다고 이제 성적 변화는 불가능하다고 생각하며 안주하는 것은 스스로의 가능성을 줄이는 것이다. 스포츠 경기에서 자주 그러하듯 시험에서도 마지막 순간에 큰 변화가 발생하는 것이 드문 일은 아니다. 최종 라운드, 피니시 구간에서 성패가 좌우되는 경우가 심심치 않게 나타난다. 높은 점수가 나왔던 수능 모의고사 성적을 기억에 담고 마무리 학습을 해 나간다면 성적 향상의 가능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다. 

3. 여유 있는 마음으로 휴식과 숙면 시간을 확보하자.
시험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 조바심에 수면 시간을 지나치게 줄여서는 안 된다. 무리하게 학습 시간을 연장하면 학습 리듬을 깨트리고 깨어있는 낮 시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하지 못한다. 결국 시험 전에 평소 컨디션을 되찾지 못하면 수능 시험장에서 좋은 컨디션을 유지하지 못하고 시험에 실패할 가능성이 높다. 남은 기간은 자신의 상황에 맞게 마무리 학습을 하고 적절한 휴식과 숙면을 취해야 한다. 더불어 시험이 다가올수록 불안한 마음에 잠이 오지 않을 수 있다. 이 경우에는 긍정적인 생각과 함께 적절한 운동을 하거나 체온을 따뜻하게 유지해 잠을 청하도록 하자. 수면 안대를 이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4. 지나친 욕심보다는 평상심을 유지하자.
시험 당일, 불안감으로 평소 성적 대비 잃어버리는 점수가 평균 10점(국수영탐 원점수 400점 만점 기준) 정도라고 한다. 시험 날 점수를 지키기 위해 지금부터 지나친 욕심은 금물이다. 새로운 것을 더 공부하기보다는 지금까지 공부했던 교재 및 모의고사에서 확실하게 알지 못해 틀린 문제 중심으로 공부하자. 특별한 무엇을 기대하기보다는 평정심을 유지하자는 것이다. 수능 시험 전날도 평소 공부 방법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핵심 노트나 오답 노트를 한 번 훑어본 후, ‘이 정도면 실수하지 않겠구나’라는 마음이 든다면 수능 하루 전날 공부로 충분하다.

5. ‘주어진 소중한 기회’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마음을 먹자.
수능 시험 이전에 수시전형 1단계 합격자 발표가 있어 오롯이 수능 준비만 할 수 없는 수험생이 많다. 하지만 정시형 수험생이나 수시 최저 기준 충족이 필요하다면 마지막 7일은 면접이나 논술은 내려놓고 수능에 집중하자. 

벌써부터 1년을 더 준비하겠다는 수험생도 한두 명씩 나타난다. 하지만 지금 재도전하고 있는 수험생이 간절히 바라는 것은 ‘시간이 100일만 더 주어지는 것’이다. 1년을 더 공부한다고 하더라도 막상 이 시기가 되면 시간이 부족한 것은 마찬가지이다. 남은 일주일 간 주어진 수능 기회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 진인사대천명(사람으로서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한 후에는 오직 하늘의 뜻을 기다린다)의 자세로 수능을 맞이하자.


▶에듀동아 온라인뉴스팀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