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가천대는 18일(금)부터 20일(일)까지 경기 성남시 가천대 글로벌존에서 경쟁력 있는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의 사업 활성화를 돕기 위해 ‘스타트업 위크엔드 서울(Startup Weekend Seoul)’을 개최한다. 스타트업 위크엔드란 스타트업을 꿈꾸는 창업가들이 모여 54시간 동안 아이디어 발굴 및 개발을 진행하며 창업을 준비하는 행사로 미국 시애틀에서 시작해 전 세계 135개국에서 2000회 이상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아이디어를 가진 연설자가 아이디어를 이야기하는 것으로 시작된다. 연설자가 아이디어를 제시하면 그에 관심 있는 사람들이 팀을 이루어 아이디어를 발전시킨다. 이어 각 팀은 심사위원과 잠재적 투자자들로 구성된 청중 앞에서 최종 아이디어를 발표할 예정이다.

심사위원은 △김원 가천대 소프트웨어중심대학 사업단장 △이기대 스타트업얼라이언스 이사 △장영화 OEC 대표 등으로 구성되며 △삼성전자 △카카오 △네이버 등에 근무하고 있는 전·현직 임직원이 참여해 참여자들의 아이디어 발전에 도움을 줄 계획이다.

행사 참가는 스타트업 위크엔드 홈페이지에서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무료이다.

행사 주최를 맡은 전성민 가천대 글로벌경영학트랙 교수는 “새로운 아이디어를 나누고 함께 발전시킬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스타트업 위크엔드를 개최한다”면서 “예비 창업자들이 모여 이야기를 나누고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는 축제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에듀동아 온라인뉴스팀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